연휴 때 한남동에 갔다가 생각보다 닫혀있는 데가 많아서

저녁을 어디서 먹어야할지 좀 방황했어요.

정처없이 걷다가 어느 길목으로 들어섰는데,

가격표를 보고 일단 멈춰섰습니다ㅋㅋㅋㅋ


대부분의 메뉴가 4000~6000원 정도라서 눈길이 가더라구요.

근데 메뉴마다 걸려있는 사진을 보면

딱히 땡기지가 않아서.. 좀 고민을 했는데

이날은 어디를 가도 연 곳을 찾기가 힘들 것 같고

또 너무 배가 고파서 걍 들어갔어요ㅜ











그런데 웬걸!

사진 속 비주얼보다 훨씬 화려한 밥상이 차려졌어요ㅋㅋㅋ

게다가 맛까지 있음ㅋㅋㅋㅋㅋ

진짜 너무 맛있어서 친구랑 여기 들어오길 정말 잘 했다고ㅋㅋㅋ


이건 그냥 백반이었는데..

백반이 어디 나와서 먹었을 때 이렇게 맛있을 수 있는 메뉴라는 걸 처음 알았어요.

밑반찬들까지 다 맛있어서..











이거는 돌솥비빔밥인데, 이 돌솥비빔밥의 포인트는

제일 밑에 눌려붙어있는 밥이 시간이 지나면 누룽지가 된다는 거예요!

그래서 삭삭 긁어먹을 때 진짜 고소하고 맛있어요ㅋㅋㅋ


둘 다 너무 맛있어서 친구랑 두 개 같이 나눠먹고.

주인 아주머니께도 너무 맛있다고 인사드리고 나왔네요.

다음에도 꼭 오겠다면서ㅋㅋㅋ


다음에 한남동 가면 또 가봐야겠어요~

6000원의 행복이었네요TAT




신고